본문 바로가기

하버시티

2015 홍콩 여행 - #2 출국 / 캔톤델리 / 하버시티 / 1883헤리티지 / 미라몰 (DAY1) || 출국 / 캔톤델리 아침비행기를 타고 3박 4일 일정을 시작해 봅니다. 진에어가 시즌별로 조금 변동은 있겠지만보통 아침에 출발해서 오후 13시30분~15시 사이에 리턴하는 스케쥴을 가지고 있습니다.마지막날은 공항 이동 시간도 있으니 그냥 잠만 자는 스케쥴이 되겠습니다.그래서 마지막날은 마카오에서 1박하고 바로 공항으로 이동하는 일정으로 구성했어요.홍콩에 몇번 방문했지만 마카오에서 숙박한 적도 없기도 했고요.입국 후 호텔에 짐을 맡기고 배가 애매하게 고파서 간단하게(?) 캔톤 델리에서 콘지랑 딤섬 및 요리를 먹어 봤습니다.이번 여행은 우연찮게(?) 한국에서도 자주 못 만났던 친구가 동일한 일정으로 홍콩을 간다기에 중간중간 합류했었는데요.덕분에 늘 캔톤델리에서 콘지만 먹었었는데 다른 요리도 맛볼 수 있었.. 더보기
홍콩 여행기 #9 - 팟 시우 라우/베네치안호텔/하드락호텔/하버시티/캔톤델리 [3일차] 점심 식사를 위해 팟 시우 라우를 찾아갑니다. 길이 복잡해서 지나가는 사람한테 물어서 찾아갔는데 쉽게 가는 방법이 있네요. 세나도 광장에서 의회 건물로 건너가서 의회건물을 등지고 왼쪽으로 쭉 직진하면 위에 사진과 같은 건물이 보이실 거에요. 이 건물 건너편 골목으로 쭉 늘어가시면 왼쪽에 입구가 보이실 겁니다. 참고로 나중에 다시 이 골목으로 나와서 저 건물 쪽으로 길 건너가서 오른쪽으로 쭉 가면 베네치안 호텔로 가는 버스를 탈 수 있습니다. . . . . . - 팟 시우 라우의 입구입니다. 나올 때 찍은 사진인데 들어갈 때는 입구에서 직원이 문도 열어줍니다. . . . . . - 분위기 괜찮네요. 고급 레스토랑 분위기에요. 깔끔하고 직원들도 친절합니다. 해산물 볶음밥이랑 대하요리랑 2가지 주문했는데요. .. 더보기
홍콩 여행기 #2 - 하버시티, Canton Road, 1881 Heritage 숙소에서 짐 풀자마자 간 곳은 하버시티 우리가 묵은 숙소는 침사추이 역에서 매우 가까운 홀리데이 인 골든 마일 걸어서 하버시티까지 금방 갈 수 있는 거리입니다~ - 하버시티로 가는 길에 잠시 홍콩의 거리를 찍어 보았어요~ 밤이 되면 저 많은 간판들이 불야성을 이룹니다. . . . . . - 하버시티는 크게 3군데로 이루어져있는데 이 곳은 하버시티 - 게이트웨이 안에서 찍은 사진이에요. 주말이라 그런지 피아노라던가 초콜렛 모양의 의자들이 있었어요 (월요일에 갔을 땐 없었거든요) 하버시티를 그렇게 많이 갔음에도 불구하고 하버시티 쪽 명품 매장을 찍은 사진은 없어요. 홍콩 사진하면 그쪽 사진만 너무 많아서 별로 찍고 싶은 마음이 안 생기더라고요 ㅋㅋ 여하튼 하버시티의 규모는 어마어마 했습니다. 하지만 가격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