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문디저트

 비보시티

센토사 섬에 들어 오기 위한 관문이자 쇼핑몰이 바로 비보시티 입니다. 규모도 굉장히 큰편이고 MRT와 연결되어 있어 싱가폴 시내로 나가기도 편하고

센토사의 리조트 들과 무료 셔틀로 연결되어 있고 센토사 한가운데를 가르는 모노레일로도 이어져 있습니다.

푸드코트나 식당들도 많은 편이라 센토사 리조트에서 식사가 지겨울 경우 나와서 쇼핑 겸 식사 하기에도 좋습니다.

밤에는 테라스에서 맥주를 즐기는 사람들도 무척 많은 곳이기도 합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0 | 17.0mm

▲ 제가 머물렀던 샹그릴라에서 비보시티로 가는 무료 셔틀이 운행합니다. 로비에 요청하면 시간표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매일 저녁 식사를 위해 이곳으로 이동했습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0 | 20.0mm

 다양한 장르의 가게들이 입점해 있습니다. 싱가폴 물가가 대부분 비싼편이지만.. 한국에서 찾기 어려운 몇가지 아이템을 쇼핑했습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0 | 17.0mm

 레고만 파는 곳도 있었는데 멀라이언을 레고로 만들어 놓았어요. 인상적이였습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0 | 17.0mm

 맨 꼭대기 층인데 일부러 바다처럼 해놓은 듯 합니다. 노사인보드 방문을 위해 맨 위로 올라 왔어요.

.
.
.
.

 노사인보드

칠리크랩으로 유명한 곳입니다. 온라인 예약이 잘 안되서 팩스로 예약하고 갔습니다.

개인적으로 점보레스토랑보다 노사인보드가 입맛에 맞더라고요. 보통 가장 저렴한 스리랑카산 크랩으로 먹는데..

이 날은 다 소진되어서 좀 비싼 알래스카산 크랩을 먹었어요... ㅠㅠ

맛은 이전에 먹은 스리랑카가 더 좋기도 하고.. 까먹기도 쉬웠던거 같다는 느낌이 들었네요... 아쉬웠습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0 | 32.0mm

▲ 노사인보드는 비보시티에도 있고 에스플러네이드에도 있어요. 이번에는 비보시티로 방문했습니다. 비보시티 꼭대기에 있습니다.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26.0mm

 이전에 볶음밥을 소자를 시켰는지 중자를 시켰는지 생각이 안나서.. 가격차이도 얼마 안나길래 중자를 시켰는데 엄청나게 양이 많았어요.. (많이 남겼네요..ㅠㅠ)

양쵸우 볶음밥인데 이건 그냥 볶음밥만 먹어도 맛있더라고요.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26.0mm

 크랩이 나왔습니다. 사실 크랩도 크랩이지만.. 소스가 참 맛나요.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38.0mmNIKON D7100 | 1/60sec | F/2.8 | 55.0mm

 바로 볶음밥에 투하해봅니다. 밥 한그릇 뚝딱입니다.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55.0mm

 게딱지에도 넣어 봅니다. 속에 내장들과 어우러져 더 맛있습니다. ㅎㅎ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17.0mm

 내부는 대략 이런 분위기에요. 에스플러네이드 보다 규모는 좀 작아 보였어요. 에스플러네이드 지점은 테라스 자리도 있거든요.

이른 시간에 갔는데도 손님이 많더라고요.

.
.
.
.

 허니문 디저트

허니문 디저트는 사실 홍콩 브랜드인데 홍콩에서 참 많이 먹었던 디저트에요.

망고 종류가 맛있어서 망고 종류의 디저트를 주로 많이 먹습니다.

식사 후 비보시티를 돌아다니다가 발견해서 먹어봤어요.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44.0mm

▲ 식사 후 센토사 쪽 야경을 감상해 봅니다. 월드 리조트 센토사 방향이에요.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34.0mm

 허니문 디저트에서 망고 사고를 먹어봅니다. 달달한게 맛납니다.  저 위에 오렌지 알갱이 처럼 생긴 길쭉한건 좀 쓰더라고요.. 빠진걸 시킬걸 그랬나봐요

.
.
.
.

NIKON D7100 | 1/60sec | F/2.8 | 26.0mm

 허니듀 쥬스도 시켰는데 달달하니 시원하고 좋았어요. 왠지 홍콩에서 먹은게 더 맛있는 느낌이긴 했어요.

든든하게 먹고 비보시티에서 셔틀타고 숙소로 돌아왔습니다.

.
.
.
.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댓글을 표시할 수 없습니다.
IE9 이상으로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거나, 크롬, 파이어폭스 등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주세요.

|| 허니문디저트

싱가폴이 워낙 덥다보니 걸어다니면서 여행하다보면 몸이 금방 지치곤 합니다.

이럴 땐 시원~한 곳에서 달달한 간식을 먹으면 금방 회복되곤 하지요. 허니문디저트가 바로 그런 곳입니다.

홍콩에서 유명한 체인점인데 싱가폴에도 체인점이 몇개 있습니다. 오차드로드에 파라곤/서머셋, 시티링크몰, 부기스정션 등에 있습니다.

저는 싱가폴 여행중에 파라곤이랑 부기스정션 두곳에 가봤는데요. 달달한 망고 종류의 디저트가 맛있더라고요.

 

NIKON D7100 | 1/80sec | F/4.0 | 10.0mm

▲ 이곳은 오차드 파라곤백화점에 위치한 허니문 디저트입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5 | 20.0mm

▲ 먼저 망고팬케이크를 주문해 봅니다. 생긴게 매끈하게 생겼어요.

.
.
.
.

NIKON D7100 | 1/40sec | F/4.5 | 24.0mm

▲반드로 갈라보니 얇고 부드러운 팬케이크가 생크림과 망고를 감싸고 있습니다. 달달하면서 부드럽고 맛있는데요.

아무래도 싱가폴이 더운 나라다 보니 시원한게 더 땡깁니다.

.
.
.
.

NIKON D7100 | 1/50sec | F/4.5 | 24.0mm

▲ 요건 망고랑 포멜로가 들어간 Sago 인데요. 바닐라아이스크림이랑 녹차아이스크림 선택에서 얹어 먹습니다.

요게 달달하고 시원하고 맛있어요. 안에 동글동글 쫄깃한 떡도 들어가 있어서 씹는 재미도 있고요. 강추 메뉴~

.
.
.
.

|| 미향원(메이 헝 유엔 디저트)

미향원은 스노우 빙수로 유명한 곳 입니다. 우리나라에 흔히 먹는 얼음을 갈아서 토핑하는 빙수랑 조금 다른데요.

약간 슬러시 비슷하게 좀 더 부드러운 식감의 빙수랄까요. 얼음도 하얀 얼음이 아니라 맛에 따라 색이 달라요.

가장 대표적으로 많이 먹는게 망고 빙수인듯 해서 망고 빙수 주문해봤습니다. 두 번 갔으면 한번은 다른거 시켜보았을텐데 안전빵으로 ㅋㅋ

위치는 차이나타운 템플ST / 차이나타운 포인트 몰 / 오차드로드 아이온몰에 있습니다. 

NIKON D7100 | 1/50sec | F/3.5 | 10.0mm

▲ 이 곳은 차이나타운 포인트몰에 있는 지점이에요. 템플스트리트에도 있는데 에어콘도 없고 작고 덥다고 그래서..

어차피 클락키 걸어가는 김에 중간에 포인트 몰이 있으니까 거기서 먹었습니다. 쇼핑몰이라 에어콘이 빵빵하거든요.

.
.
.
.

NIKON D7100 | 1/200sec | F/3.8 | 13.0mm

▲ 메뉴가 엄청 다양합니다. 녹차나 수박&리치 이런것도 맛있을거 같아요~

.
.
.
.

NIKON D7100 | 1/50sec | F/3.5 | 10.0mm

▲ 실내 분위기는 이렇습니다. 탁자에 팥이 있는데 추가로 얹어 먹을 수 있나봐요. 망고에 팥은 안어울릴거 같아서 패스 ㅋㅋ

.
.
.
.

NIKON D7100 | 1/125sec | F/4.5 | 20.0mm

▲ 비주얼 장난 아닙니다. ㅎㅎ 바닥에 망고가 깔려 있고 빙수 자체도 망고 향이 가득한데 시럽을 또 뿌려서 망고 잔치에요.

달달하면서 부드럽고 시원합니다. 아이스크림 같으면서 빙수 같은... 여하튼 맛있어요~ 더운 싱가폴 날씨에 제격인 디저트.

.
.
.
.

|| 야쿤 카야 토스트

싱가폴의 대표적인 주전부리죠. 사실 셋트메뉴로 먹으면 간단하게 아침식사 대용으로도 가능하긴 합니다. (근데 양이 별로 많진 않던데..ㅎㅎ)

싱가폴에서 카야토스트는 토스트박스랑 이곳이랑 두군데서 먹어봤는데요. 사람마다 취향이 다르겠지만 토스트박스는 빵 맛이 조금 강한 편이고

야쿤 카야 토스트는 좀 더 달달한 편이에요. 단거 좋아하시는 분들은 야쿤이 좀 더 마음에 드실 거에요. (저 단거 좋아해서..ㅎㅎ)

야쿤카야토스트는 지점이 엄청 많아요. 토스트박스처럼.. 제가 간 곳은 래플스시티 지하에 있는 곳에 갔습니다. 우연찮게....ㅎㅎ

 

NIKON D7100 | 1/60sec | F/3.5 | 10.0mm

▲ 래플스시티 쇼핑몰 지하에는 맛있는게 많은 것 같아요. 식사 하기 전에 야쿤 카야 토스트가 땡겨서 간식으로 하나 먹었습니다.

.
.
.
.

NIKON D7100 | 1/80sec | F/4.5 | 22.0mm

▲ 카야토스트 등장. 얇고 바삭한 빵에 카야잼 듬뿍 버터 듬뿍 ㅋㅋ 야쿤이 토스트박스보다 좀 더 달달해서 맛있더라고요.

여행 중간에 진짜 많이 봤는데 안 먹다가 마지막날에 먹었는데 그 전에 심심할때 마다 먹어 놓을걸 후회 했다는...ㅠㅠ

사람들이 카야잼 왜 사가는지 알 거 같아요. ㅋㅋ 한국에도 있다는데 이 맛이 안난다고 그러더라고요.

하긴 원래 놀러가서 먹는게 뭐든 맛있는 법이지요 ㅋㅋ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댓글을 표시할 수 없습니다.
IE9 이상으로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거나, 크롬, 파이어폭스 등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