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이탈리아 여행기 #20 - La Grotta / 리오마조레에서 마나롤라까지 (DAY 5)

 
2017.01.02 23:22

 La Grotta / 리오마조레에서 마나롤라까지

일찍 도착해서 마을 한바퀴 도는데 시간이 많이 안 걸리더라고요.

점심식사를 위해 기웃기웃거리는데 콜롬보 거리 초입에 La Grotta가 눈에 띄어서 여기서 식사를 하기로 했어요.

제 생각에 초입에 레스토랑이 많은데 다 비슷비슷할듯 하더라고요.

바닷가라서 해산물이 들어간 메뉴를 주문했는데 너무 비슷한 걸 2가지를 주문했나.. 라는 생각도 들었지만 나름 맛나게 잘 먹었어요. 

사실 사전 조사 없이 갔었는데 입구에 보니 바닷가로 나가는 길이 있는거 같아서 그쪽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바닷가에서 리오마조레의 전경을 바라보고 마나롤라로 이동했어요.

마나롤라는 리오마조레보다 규모가 좀 더 크고 높은 곳에 뷰포인트가 있어서 예쁜 마을을 한눈에 보기에 너무 좋았어요.

친퀘테레를 방문하시는 분들은 이 두 마을은 꼭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
.
.
.

NIKON D750 | 1/125sec | F/8.0 | 24.0mmNIKON D750 | 1/80sec | F/8.0 | 24.0mm

▲ La Grotta에 거의 1등으로 방문했어요. ㅋㅋ

바깥쪽 자리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
.
.
.

NIKON D750 | 1/80sec | F/8.0 | 48.0mm

▲ 식전 빵이 제공됩니다. 빵은 뭐.. 그냥저냥 평범합니다.

이탈리아 식전 빵은 생각보다 다들 그냥 그랬어요.

.
.
.
.

NIKON D750 | 1/80sec | F/8.0 | 24.0mm

▲ 해산물 파스타와 모듬 해산물 요리를 주문했어요.

너무 비슷한 걸 2가지를 주문했나.. 라는 생각이 들었지만

일단 맛나게 열심히 먹었습니다.

.
.
.
.

NIKON D750 | 1/80sec | F/8.0 | 50.0mm

▲ 특이하게 호일에 싸서 파스타가 나오는데요.

같이 찐건지 어쩐건지.. 해산물향과 간이 면에 아주 잘 베어들었더군요.

.
.
.
.

NIKON D750 | 1/80sec | F/8.0 | 42.0mm

▲ 요것도 삶았는지 찐 느낌이라 맛이 좋은데

위에 파스타랑 겹치지 않는게 좋을 듯해요.

보니까 튀김요리도 있던데 튀김도 맛있어 보였어요.

파스타랑 같이 먹었더니 평생 먹을 오징어를 다 먹은거 같아요.

.
.
.
.

NIKON D750 | 1/250sec | F/9.0 | 24.0mm

▲ 식사를 하고 바닷가로 내려가 봤어요.

이곳에도 분위기 좋은 식당도 있고 카페도 있더라고요.

.
.
.
.

NIKON D750 | 1/250sec | F/9.0 | 24.0mm

▲ 좌측 길을 따라 가면 반대편에서 리오마조레 쪽을 볼 수 있어요.

.
.
.
.

NIKON D750 | 1/200sec | F/9.0 | 24.0mmNIKON D750 | 1/200sec | F/9.0 | 24.0mm

▲ 요렇게 절벽 마을 리오마조레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마나롤라보다 규모가 작지만 예쁘더군요.

.
.
.
.

NIKON D750 | 1/200sec | F/9.0 | 24.0mm

▲ 반대편으로 나오면 탁 트인 지중해를 보실 수 있습니다.

.
.
.
.

NIKON D750 | 1/320sec | F/10.0 | 24.0mm

▲ 조금 위험하지만 돌을 따라 저쪽 반대편까지 이동하는 사람들도 있더라고요.

자연 제방처럼 돌이 방파제 역할을 하고 있었어요.

.
.
.
.

NIKON D750 | 1/320sec | F/10.0 | 24.0mm

▲ 반대편으로 절벽이 쭉 이어져있는 지중해를 볼 수 있습니다.

이쪽 방향으로 친퀘테레 다섯 마을들이 쭉 이어집니다.

.
.
.
.

NIKON D750 | 1/320sec | F/10.0 | 38.0mm

▲ 맑은 바다에 색색의 작은 배들이 묶여 있었어요.

바다색도 참 이쁘지요.

.
.
.
.

NIKON D750 | 1/500sec | F/5.6 | 45.0mmNIKON D750 | 1/500sec | F/5.6 | 70.0mm

▲ 오는 길에 보니 젤라또 집이 있길래 또 그냥 지나갈 수 없지요.

스트로베리랑 오렌지 먹었는데 상콤하니 맛났었어요.

.
.
.
.

NIKON D750 | 1/200sec | F/5.6 | 40.0mm

▲ 다시 열차를 타고 2~3분 정도 이동하면 마나롤라가 나옵니다.

리오마조레보다 뭔가 규모가 큰 마을입니다.

리오마조레랑 분위기가 조금 비슷하다보니..

마나롤라랑 다른 마을을 들리셔도 될 듯 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처럼 짧은 시간 동안 친퀘테레를 방문하신다면 저와 같은 동선도 괜찮고요.

.
.
.
.

NIKON D750 | 1/200sec | F/5.6 | 24.0mmNIKON D750 | 1/80sec | F/8.0 | 36.0mm

▲ 리오마조레보다 건물도 많고 파스텔톤 건물이 더 많은 느낌이 듭니다.

친퀘테레에서 숙박하는 것도 재미있을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
.
.
.

NIKON D750 | 1/125sec | F/8.0 | 24.0mm

▲ 길을 따라 바닷가로 나왔습니다.

맑은 지중해 바다와 함께 멋진 돌들이 보입니다.

밑으로 내려가볼 수도 있고요.

물에 발을 담그고 휴식을 취하는 사람들도 많았어요.

.
.
.
.

NIKON D750 | 1/320sec | F/8.0 | 24.0mm

▲ 정면에 보이는 길을 따라 언덕 위로 올라가 볼 수도 있습니다.

언덕 위에 보이는 건물이 카페인데 전망이 좋다고 하여 가보려 했으나

쉬는 날이더군요... ㅠㅠ

.
.
.
.

NIKON D750 | 1/200sec | F/8.0 | 24.0mm

▲ 밑에 있는 바위에 내려가서 찍어봤어요.

절벽 위에 오밀조밀 모여 있는 집들이 인상적입니다.

.
.
.
.

NIKON D750 | 1/200sec | F/11.0 | 24.0mm

▲ 길을 따라 언덕으로 올라가면 마나롤라 전경이 보입니다.

마나롤라의 가장 상징적인 모습이 아닐까 싶네요.

.
.
.
.

NIKON D750 | 1/125sec | F/11.0 | 70.0mm

▲ 언덕으로 올라가는 길에 반대편으로 넓은 지중해가 보입니다.

저 멀리 절벽 위에 마을, 코르닐리아가 보입니다.

.
.
.
.

NIKON D750 | 1/125sec | F/11.0 | 52.0mmNIKON D750 | 1/125sec | F/11.0 | 70.0mm

▲ 언덕을 따라 계속 위로 올라가면 Nessun Dorma 표지판이 보여요.

레스토랑 겸 카페이지요.

.
.
.
.

NIKON D750 | 1/125sec | F/11.0 | 70.0mm

▲ 낙원에 오신 걸 환영한다 합니다.

.
.
.
.

NIKON D750 | 1/100sec | F/10.0 | 30.0mm

▲ Nessun Dorma 앞에서 보면 요렇게 한눈에 마나롤라가 들어옵니다.

개인적으로 이탈리아 남부 포지타노나 아말피보다 예뻤던거 같아요.

.
.
.
.

NIKON D750 | 1/250sec | F/13.0 | 70.0mm

▲ 절벽 위에 참 빼곡히도 집들이 있습니다.

.
.
.
.

NIKON D750 | 1/50sec | F/9.0 | 34.0mm

▲ 내려와서 딸기쉐이크와 오렌지쥬스도 한 잔 마셔봅니다.

이곳은 바닷가 절벽 바로 앞에 있는 카페였는데

전망이 아주 좋았습니다.

.
.
.
.

NIKON D750 | 1/250sec | F/9.0 | 32.0mmNIKON D750 | 1/250sec | F/9.0 | 70.0mm

▲ 카페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고 시간이 남길래 다시 언덕 근처로 올라가서 마나롤라 모습을 한 번 더 봤어요.

구름도 없어지고 해가 뜨니 더 예뻤어요.

.
.
.
.

NIKON D750 | 1/60sec | F/9.0 | 36.0mmNIKON D750 | 1/60sec | F/9.0 | 36.0mm

▲ 다시 역으로 돌아오는 길 바닥에 멋진 리오마조레 문양이 보입니다.

돌아오는 길 계단 하나, 돌로 쌓은 벽면 하나 깨알같이 예쁩니다.

.
.
.
.

NIKON D750 | 1/60sec | F/9.0 | 44.0mm

▲ 역으로 가다보니 위로 올라가는 길도 있는데

시간 내서 구석구석 돌아보면 좋았겠지만 이제 다시 피렌체로 돌아갈 시간입니다.

.
.
.
.

NIKON D750 | 1/250sec | F/9.0 | 24.0mmNIKON D750 | 1/320sec | F/11.0 | 42.0mm

▲ 흔한 기차역의 뷰..

뭔 기차역 뷰가 이런 예쁜 지중해 망망대해일까요..?

아쉬움을 뒤로 하고 피렌체로 귀환했습니다.

피렌체에 도착하니 딱 저녁식사 시간이더라고요.

도착해서 숙소에서 잠시 쉬었다가 식사하러 이동했지요.

피렌체의 마지막 밤은 다음 포스팅에 계속됩니다.

  1. jshin86

    은퇴 하면 정말 꼭 한번 가보고 싶은데가 바로 이태리인데 ...

    사진속의 모든 모습이 한폭의 그림이네요.

    2017.01.05 08:56 신고
    • ☆여비여비★

      서유럽의 끝판왕이 아닐까 싶네요
      눈과 마음에 가득 담고 왔는데
      꼭 한 번 방문해보세요!

      2017.01.05 13:41 신고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댓글을 표시할 수 없습니다.
IE9 이상으로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거나, 크롬, 파이어폭스 등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주세요.